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
현재 위치

  1. 게시판
  2. 이용후기

이용후기

이용후기입니다.

상품 게시판 상세
제목 신세계 발견!!!!!
작성자 정하경 (ip:)
  • 작성일 2010-03-15 00:11:20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4949
평점 5점





 

3월... 날씨가 오락가락 하지만 그래도 기나 긴 겨울을 벗어난 완연한 봄...

봄입니다 ^^;;

 

3월에는 동생 생일이 껴있어서 선물을 준비해 보았습니다.

초밥을 가장 좋아 하는 녀석이라 두말 할 거 없이 참치 프로젝트(?) 돌입합니다.

 

 

 

아카미 - 축양 - 1급 - 200g

 

참다랑어 등지살 - 축양 - 3급 - 650g

 

눈다랑어 복육 - 大 - 1.1Kg

 

 

 

먼저 해동에 대해 말해 볼까 합니다.

 

물은 되도록 찬 물에.. 염도는 짠 맛이 느껴 질 정도로..

그리고 녀석들을 목욕 시킵니다. 시간은 보통 7분으로 잡아 놓습니다.

(물을 약간 미지간하게 한다면 5분... 정도가 알 맞을 듯 하고요.

너무 미지근하게 하시면 살이 일어 납니다.)

목욕 시키면서 저는 살며시 마사지를 해 줍니다.

마사지라고 막~~ 주무르는게 아니고.. 겉에 있는 불순물 같은 것을

닦아 주는 느낌으로 문질러 줍니다.

다음 단계로 숙성기.. 이번에도 김치냉장고에,, 충분한 8시간을 넣어 뒀는데

아직도 얼은 느낌이더군요.., 그래서 상온에 약 30분 정도 놓아 둡니다.

충분한 숙성기라고 생각했는데.. 김치냉장고라는 특성때문인지...암튼..

다음 번엔 그냥 냉장고에서 다시 실험해 봐야 겠군요.

 

 

 

자~~ 이제는 준비를 다 끝낸 회를 맛있게 먹어 줄 시간이죠.

 

아카미는 절대적으로 빼 먹을 수 없는 나만의(?) 베스트입니다.

전어가 며느리도 돌아 오게 한다면

아카미는  강력한 붉은 색을 띄우기 떄문에 입 맛 잃는 봄에 식욕을 자극해 주면서

맛 또한 심심한 듯 하지만 담백함이 이루 말 할 수 없죠.

 

 

참다랑어 등지살... 이 번에 처음 대면식을 치루었습니다.

그 동안 배지살에 빠져 있어서 등한시 한 면이 있었죠.

아카미와 배지살에겐 미안한 말이지만... 두 녀석의 장점만 모아 놓았다고 해야 할까요?

아카미의 담백함 40%와 지방이 껴있는 배지살의 느끼함 60%

(전 적으로 제 입 맛에 따른 분포도입니다. ㅎㅎ)

등지살을 처음 맛 보았을 떄 그 느낌은 마치.....

봄을 맞아 겨울 내에 얼어 붙은 땅에서 봄나물이 꿈틀꿈틀거리며 솟아 올라

봄내음을 만끽하는 그런 느낌?? (식객의 느낌을 따라 해 보았습니다.ㅋㅋ)

사실 이것 저것 먹다가 등지살을 처음 접하신 분은 느끼실 수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.

과장이 아니라는 것을 ㅎㅎㅎ

 

 

눈다랑어 복육은 아카미 다음으로 러블리합니다.

뱃살이라는 한가지 부위에서 2가지 맛이 나죠.

소등심의 떡살 같은 쫀뜩한 부위,

돼지 항정살 같이 지방이 촘촘이 박혀 있는 찰 진 부위..

살 사이로 뼈가 존재 한다는게 조금 망설여 진다고 하지만..

그래도 그 정도는 감수 해 줄 수 있습니다.

 

 

 

초밥은 참치 초밥 말고도 연어와 꽃등심 초밥을 더 준비했습니다.

연어는 마트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슬라이스 훈제연어고...

꽃등심 초밥은 아무래도 동생을 위한 선물이라 한우로 준비해 봅니다.

 

(꽃등심 초밥 Tip)

등심이 아닌 채끝 부위로... 채끝이 안심과 등심 중간이라..

말이 꽃등심초밥이지 꼭 등심으로 할 필요는 없습니다 ㅎ

채끝을 칼 등으로 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......... 콤보 연속으로 치데 줍니다.

그러면 처음 면적의 두배로 늘어 납니다. 양도 두배 ㅎㅎ

그리고 적당한 초밥용으로 썰어 주시고 밑간을 해 줍니다.

얇게 체데였기 때문에 양면 다 구우면 약간 뻑뻑함을 느끼 실 수 있기 때문에

한 쪽 면만 구워 주고 초밥에 올릴 때는 구운 쪽이 보이게 합니다.

그리고 스테이크 소스 살짝 뿌려 주시고 소고기의 느끼함을 없애고 싶으시다면

양파 슬라이스를 살짝 올려 주시면 되고요.. ^^

채끝 200g이면 대략 12피스 많게는 15피스 정도 나오니 참고 하시면 좋을 듯 하고요.

(저는 150g 정도에 8피스 나왔습니다. 모양을 잡기 위해 리스가 쫌 많았어요 ㅠ,ㅠ)

 

 

콜럼버스가 신대륙을 발견했듯이... 좀 과장이긴 하지만..

저도 오늘 등지살을 먹으면서 마치 신대륙을 발견한 것 마냥 너무 좋았습니다.

앞으로는 등지살에 올인해 봐야 할 듯 하군요...

 

 

첨부파일 IMG_0329.JPG , 회2-1.jpg , 초밥1-1.jpg , 꽃1-2.jpg , IMG_0346.JPG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
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관련 글 보기

관련글 모음
번호 상품명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19390 [참다랑어-축양]등지살-400g 잘먹었습니다 HIT파일첨부 구민근 2018-11-27 304
19391 [참다랑어-축양]등지살-400g    답변 잘먹었습니다 HIT 샵모비딕 2018-11-28 63
19076 [참다랑어-축양]등지살-400g 첫구매 성공했네요~ HIT파일첨부 이선아 2018-07-30 464
19079 [참다랑어-축양]등지살-400g    답변 첫구매 성공했네요~ HIT 샵모비딕 2018-07-30 62
18959 [참다랑어-축양]등지살-400g 참다랑어 등지살 잘먹었습니다^^ HIT파일첨부 김인경 2018-06-03 640


Quick icons

BANK INFO.

  • 우리은행 1005-102-272871
  • 신한은행 140-008-662090
  • 국민은행 427501-04-057402
  • 예금주 : (주)휘져코리아
팝업닫기
팝업닫기